한국선교와 네트워크의 필요성

함태경 기자

한국 교회는 그동안 홀로 하는 선교에 주력해왔다. 선교의 중복투자를 피하고 사역의 효율성과 다양성, 시너지 효과를 위해 협력 동역지수를 높여야한다. 연합과 협력 및 일치는 삼위일체 하나님의 팀사역에서 그 원천을 찾을 수 있다.

특히 21세기 선교는 네트워킹에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과거 개별 선교단체가 독자적으로 진행할 수 있었던 영역은 점점 줄어드는 대신 새로운 차원의 선교단체 또는 교회 연합 모델을 제시할 수 있는 네트워킹 사역은 그 비중이 더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정보화 시대에 하나님은 새로운 커뮤니케이션 수단을 인류에게 제공해주셨다. 그동안 불가능하게만 여겨졌던 전문인 선교와 연계된 각종 그룹과 기관들이 힘을 모아 새로운 동역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게 된 것이다.

네트워크를 통해 단체간, 교회간, 교회와 단체간 선교정보와 선교의 성공과 실패 사례를 공유할 수 있게 됐고 다양한 전문가들이 부문별 동원 및 훈련 등 전방위적인 사역을 진행할 수 있게 됐다. 또 각종 선교사역을 효과적으로 홍보하고 교육할 수 있게 됐다.

한국 교회는 그동안 홀로 하는 선교에 주력해왔다. 선교의 중복투자를 피하고 사역의 효율성과 다양성, 시너지 효과를 위해 협력 동역지수를 높여야한다. 연합과 협력 및 일치는 삼위일체 하나님의 팀사역에서 그 원천을 찾을 수 있다.

특히 21세기 선교는 네트워킹에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과거 개별 선교단체가 독자적으로 진행할 수 있었던 영역은 점점 줄어드는 대신 새로운 차원의 선교단체 또는 교회 연합 모델을 제시할 수 있는 네트워킹 사역은 그 비중이 더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정보화 시대에 하나님은 새로운 커뮤니케이션 수단을 인류에게 제공해주셨다.

그동안 불가능하게만 여겨졌던 전문인 선교와 연계된 각종 그룹과 기관들이 힘을 모아 새로운 동역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게 된 것이다. 네트워크를 통해 단체간, 교회간, 교회와 단체간 선교정보와 선교의 성공과 실패 사례를 공유할 수 있게 됐고 다양한 전문가들이 부문별 동원 및 훈련 등 전방위적인 사역을 진행할 수 있게 됐다.

또 각종 선교사역을 효과적으로 홍보하고 교육할 수 있게 됐다. 그러면 네트워크를 어떻게 구축하면 좋을까?

  아래 글을 계속해서 보기 위해서는 구독 계정에 로그인해야 합니다.



로그인



가입신청 | 패스워드를 잃어버렸습니까?


관련 글(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