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일랜드: 개신교 성장의 조짐이 보이다

570호 – 아일랜드: 개신교 성장의 조짐이 보이다 20년이 채 되지 않은 과거 시절, 아일랜드 국민의 80%는 적어도 매주 한번 천주교 미사에 참석하는 천주교인이었지만, 지금은 50%가 되지 않는 사람들만이 그렇게 하고 있다. 이렇게 아일랜드의 전통적인 천주교 정체성이 세속화로 인해 무너져가고 있는 반면, 이것이 아일랜드에서 역사적으로 외국 종교로 치부되었던 복음주의 개신교에겐...

아제르바이잔: 성장하고 있는 교회에 대한 정부의 집중 단속이 시작되다

554호 – 아제르바이잔: 성장하고 있는 교회에 대한 정부의 집중 단속이 시작되다 아제르바이잔 정부는 무슬림 개종자들 가운데서 성장하고 있는 교회를 집중 단속하기 시작했는데, 무슬림 개종자들로 구성된 교회는 아제르바이잔이 구 소비에트 연방에서 독립한 지난 1991년부터 개종자가 늘기 시작해 1991년에는 40명이던 성도가 현재는 1만8천명까지 이르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아제르바이잔 무슬림 개종자들의 박해...

수단: 박해 속에서도 성장하는 수단 교회

551호 – 수단: 박해 속에서도 성장하는 수단 교회 박해 속에서도 수단 북부의 교회들이 성장하고 있으며, 현재 수단의 수도 카르툼(Khartoum)에는 90만 명의 기독교인과 121명의 신부들이 있으며, 천주교회 교구가 지난 25년 동안 4개에서 30개로 늘어났다고 카르툼의 교구를 둔 한 주교가 밝혔다. 이 주교는 박해를 받고 있는 수단 기독교인에 대한 구호 사역이...

 아프리카에서 기독교의 빠른 성장

461호 –  아프리카에서 기독교의 빠른 성장 전세계기독교연구센터의 발표에 따르면, 남반구에서 신자들의 숫자가 증가하고 있다며, 아프리카는 35년 전에 비해 3배 이상이 증가해 3억 9,000명 정도의 그리스도인이 있다고 한다. 로마가톨릭 남아프리카 신부협의회 부의장인 미카엘 콜맨(Michael Coleman)신부가 런던 통신에 말한 바에 따르면, 교회에 대한 유럽 중심의 기반이 아프리카와 남미를 포함해 보다 전...

중동 지역의 위기에도 교회의 성장

448호 – 중동 지역의 위기에도 교회의 성장 야세르 아라파트 지도자의 사망에 이어 중동지역 평화의 위기가 전 세계적인 논쟁의 중점이 되고 있다. 그러나 긴장감이 지속됨에도 CBI(CB International)는 중동지역 전역의 국가에서 기독교 지도자들을 계속해서 훈련시키고 있다. 레바논과 요르단에 신학교 교육 센터가 있는데, 중동 여러 국가에서 온 기독교 지도자들은 어떻게 효과적으로 사역을...

벨라루스: 박해에도 불구하고 교회 성장

448호 – 벨라루스: 박해에도 불구하고 교회 성장 벨라루스 정부가 종교 단체에 대한 억압으로 점점 더 구소련 체제처럼 돼간다 하더라도, 복음주의 교회는 전보다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벨라루스 현지 사역들로 전(前)보다 주님께로 나오는 사람들이 많아지는 것을 보게 된다. 정부 지도부는 사실상 전보다 더 독재적으로 돼가고 있다. 지난 2002년 10월, 벨라루스는 유럽에서...

파키스탄: 박해에도 불구하고 기독교 성장

448호 – 파키스탄: 박해에도 불구하고 기독교 성장 최근 몇 주 동안 무슬림 극단주의자들에 의해 많은 박해가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파키스탄 현지 선교사들은 자신들의 사역을 통해 주님께 나오는 사람들의 숫자가 늘어나고 있다고 말한다. 연방 정부가 학대 받는 그리스도인들을 보호하고 모든 사람들에게 종교의 자유를 주기 위해 노력을 하는 동안, 과격 무슬림들과 경찰...

우즈베키스탄: 교회성장을 두려워하는 무슬림들과 교회의 숫자를 제한하는 정부 방침

414호 – 우즈베키스탄: 교회성장을 두려워하는 무슬림들과 교회의 숫자를 제한하는 정부 방침 사마르칸드(Samarkand)에 있는 개신교 교회(Greater Grace Church)는 우즈벡 법이 이를  금지함에도 개의치  않고 계속적으로 교회의 주(州)등록을 시도했지만 결국 무산되고 말았다. 사마르칸드에 있는 다른 개신교 교회들도 마찬가지로 정부 관계자와의 어려움을 겪고 있다. 지역 법원 관리자는 모스크의 숫자가 어느 적정선 이상으로 늘어나지 않도록...

  아프가니스탄: 전쟁 후에 성장하고 있는 지하교회

408호 –   아프가니스탄: 전쟁 후에 성장하고 있는 지하교회 계속되고 있는 탈레반의 영향에도 불구하고, 전쟁 후 아프가니스탄의 지하 교회는 성장하고 있다. 탈레반 정권 이전에 아프가니스탄은 3,000명 보다는 적은 숫자의 기독교인이 있었지만, 적어도 접근은 가능한 국가 중의 하나였다. 인구의 98%가 무슬림이고 48,000개의 모스크만 있을 뿐 단 하나의 교회 건물은 없다. 전쟁...

스리랑카: 교회성장과 함께 늘어가는 박해

356호 – 스리랑카: 교회성장과 함께 늘어가는 박해 불교가 동아시아와 서남아시아의 종교로서의 역사적 위치를 되찾기 위해 스리랑카에서는 기독교에 대한 불교도들의 핍박이 늘어가고 있다. 불교와 이슬람이 연간 성장률 1%를 보이고 있는 반면, 많은 수의 그리스도인들이 스리랑카로부터 이민을 떠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개신교의 성장률은 3.9%로 인구 성장률의 4배의 속도로 증가하고 있다. 주요 교단이...